KENZO : SAKURA FLOWER BASEBALL CAP (NAVY BLUE) - IAMSHOP-ONLINE

22AW SEASON OFF SALE! 🌟

0

KENZO : SAKURA FLOWER BASEBALL CAP (NAVY BLUE)


겐조(KENZO)는 1970년 디자이너 다카다 겐조(TAKADA KENZO)의 ‘정글 잽’이라는 부티크로 시작됐습니다. 그는 파리에 거주하면서도 아시아와 일본에서 영향을 받은 스타일을 자신만의 화려하면서도 자연스러운 분위기로 해석하여 ‘빅 룩’ 컬렉션을 내놓기 시작했습니다. 초창기에는 여성복으로 시작하였는데, 당시 파리의 패션 인사들로부터 인기를 얻게 되면서 부티크가 유명해지기 시작했습니다.

1976년 뉴욕에서 큰 패션쇼에 겐조가 참여하면서, 그의 모티브가 잘 표현된 독특한 체크 패턴과 화려한 꽃 자수를 이용하여 더욱 인지도를 얻게 됩니다. 미국 진출 후 더 활발한 활동을 하기 위하여 당시 미국에서 부정적으로 인식되고 있었던 단어인 잽(JAP)을 의식하여, 자신의 이름인 KENZO로 브랜드 명을 변경하게 됩니다.

KENZO로 브랜드 명을 변경하면서 더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간 겐조는 ‘가장 프랑스적인 일본디자이너’라는 평가 및 ‘기모노 슬리브’라는 단어를 패션 용어 사진에 올라가게 만드는 등 유럽시장에서 영향력을 넓혀가면서, 1983년에는 “겐조 옴므”를 런칭, 1988년에는 향수 사업까지 확장하게 됩니다.

꾸준히 유명세를 타던 겐조는 1993년 LVMH 그룹에 인수되면서 명품시장에 발을 들여 놓게됩니다. 이후 겐조는 꾸준히 총괄 디렉터로써 LVMH의 겐조를 이끌어나가다 1999년 퇴사를 결정하게 됩니다.

그 후, ‘오프닝 세레머니’의 움베르토 레온(HUMBERTO LEON)과 캐롤 림(CAROL LIM)이 2012년부터 2019년까지 디자이너로 부임되면서 겐조의 트레이드 마크가 된 “타이거 패치”를 시장에 유행시킵니다. 이를 통해 많은 브랜드들과의 협업을 진행하면서 셀럽들에게도 이목 집중이 되어 큰 사랑을 받게 됩니다. 최근에는 ‘베이프’의 디자이너 니고(NIGO)가 디렉터로 임명되면서 새로운 변화를 이끌고 있는데요, 2020년 세상을 떠난 다카다 겐조의 KENZO를 어떻게 이어 나갈지 기대가 됩니다.

MATERIAL
COTTON 100%

SAKURA FLOWER BASEBALL CAP은 다카다 겐조(TAKADA KENZO)와 니고(NIGO)의 고향 일본에서 영감을 받은 디자인으로 클래식한 베이스 볼 캡에 새로운 각도로 접근하였습니다. 모자 전체에 벚꽃 프린팅을 통해 마치 일본 전역에서 기념되는 벚꽃을 연상시킵니다. 모든 룩에 잘 어울리는 트렌디한 아이템입니다. 후면의 금속 버클을 통하여 사이즈 조절이 가능합니다.

MADE IN CHINA

 
|

KENZO

₩147,000

실측 사이즈

  •  up down

Review Write View All

게시물이 없습니다

Q&A Write View All

게시물이 없습니다

Size Chart

(cm) 둘레 깊이
ONE 44~56 7 16